콘텐츠시작

청소년추천도서

콘텐츠시작

총 페이지수 : 1, 총 게시물수 : 2

  • 청소년 난 멍 때릴 때가 가장 행복해
    난 멍 때릴 때가 가장 행복해
    • 저자 :이상권
    • 출판사 :특별한 서재
    • 출판년도 :2018년
    • 세상 모든 아이들에게 보내는 봄볕 같은 이야기!   피해가고 싶은 현실에도 솔직한 견해와 나름대로 지혜를 피력했다. 요즘 아이들이 가장 행복해하는 시간이 ‘침대에서 멍 때리고 있는 순간’이라는 사실을 인정하고 존중해준다. 선험자로서 그 어디에도 눈을 마주칠 곳이 없는 꼴찌의 형편을 너무나 잘 아는 작가는 학교 도서관에서 책에 빠져 지내면서 학교가 싫지 않은 곳이 되었고, 공부를 못해도 책은 당당하게 읽을 수가 있고, 책이 주는 무한한 꿈에 대해서 말한다. 그렇게 힘든 시간을 버텨낸 자신이 오늘날 작가가 된 것이 꼴찌들에게 힘을 주고 세상을 살아가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책에 담았다. 뒷모습이 아름다운 어른으로 남고 싶은 작가의 마음이 전해지는 한 꼭지, 한 꼭지의 글이 따뜻하고 편안하다 
    상세보기
  • 청소년 나의 첫 젠더 수업
    나의 첫 젠더 수업
    • 저자 :김고연주
    • 출판사 :창비
    • 출판년도 :2017년
    • 저자는 정체성이란 결코 혼자 만들 수 없는 것이라고 말한다. 한 사람의 정체성은 삶에서 마주치는 다양한 사람들과의 소통과 공존을 통해 완성되어 간다. 그런데 바깥에 온통 배척과 혐오의 말이 가득하다면? 최근 사회적으로 불거지고 있는 ‘여성 혐오’ 문제 때문에 청소년을 위한 젠더 교육은 더욱 절실해졌다. 절제되지 않은 다양한 혐오 표현들이 교실에까지 침범하고 있기 때문이다. 많은 청소년이 혐오 표현들을 알고 있고 또 공감하고 있다는 것이 연구를 통해 확인되기도 했다. 여성에 대한 비난과 혐오가 이른 시기부터 시작되고 있는 것이다. 『나의 첫 젠더 수업』에서는 프란츠 파농의 ‘수평 폭력’이란 아이디어를 빌려 이런 문제의 원인을 분석하면서 남자와 여자를 올바로 이해하고, 서로를 있는 그대로 바라보는 연습을 하자고 제안한다. 저자의 긍정적이면서도 단호한 태도는 그 자체로 우리가 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용기를 준다. 젠더에 대한 올바른 관점을 세우고 싶은 청소년은 물론, 우리 청소년과 함께 읽을 좋은 젠더 교육 책을 찾는 학부모와 교사에게, 그리고 나의 젠더 감수성을 높여 줄 쉽고 재미있는 교양서를 찾는 성인들에게 두루 유용한 책이다.  
    상세보기